11월 12일(화)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번 찾기  |  사이트 맵

베스트 게시물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대회갑니다
대회평가하기
인기훈련일지
훈련정보공유
연예계 이슈
영화산책
추천 맛집
축제 일정
음악감상실
풍경과 미술관
잡학사전
웃음한마당
유머.엽기
성인 유머
이미지 유머
좋은생각
경매 이벤트
이달의 이벤트
FUN GAME
펜팔
불경기 알뜰하게 술 마시는 법 추천수 :
8

등록자 자전거사랑 등록일 2013-02-01 22:31:33 조회수 689
1. 작은 계산은 재빨리 : 여럿이 마시다 보면 차수가 이어지기 마련. 이때는 술값이 적게 나올 것 같은 차수를 겨냥해 계산을 한다. 한 번 계산하고 나면 나머지 차수에서 얼굴을 비비기가 용이하다.

2. 대표로 계산은 금물 : 같이 내는 경우(n분의 1) 대표로 계산하고 나중에 받는 것은 매우 위험. 수금이 100% 되는 일은 거의 없으며, 푼돈으로 받으면 대충 쓰기 마련. 연체 중이라고 둘러대고 카드를 절대 꺼내지 않는다.

3. 가급적 선배들과 : 아직까지 술값은 선배들이 내는 전통이 남아 있다. 따라서 후배들이 먹자 하면 선약이 있다든가, 보약을 먹고 있다든가 해서 핑계를 대고 선배를 따라다닌다.

4. 고깃집에선 냉면을 먼저 : 고기 구워 먹고 냉면까지 먹으면 계산서가 꽤 무거워진다. 냉면을 먼저 먹고 고기를 시키면 ‘냉면도 맛있고 고기도 아끼고’ 일석이조.

5. 버스나 지하철 다닐 때 집으로 : 제일 맛있는 술은 뭐니뭐니 해도 공짜술. 그러나 술 얻어먹고 심야에 집에 가느라 2만~3만 원의 택시비를 날리는 것은 어리석은 일.

6. 얻어 먹으면 빚 : 친구가 두 번 사면 최소한 한 번은 사야 주당의 도덕성에 흠집이 나지 않는다. 따라서 누가 술 사준다고 무조건 따라다닐 일이 아니다.

7. 팁을 절약하라 : 접대상 따라간 룸살롱 같은 데서 분위기에 휩싸여 웨이터나 파트너에게 한 장 두 장 주다 보면 집에 갈 차비까지 떨어질 수 있다. 연민의 정은 아침이면 사라지기 마련이다.

| 사오정의 착각
| 두뇌 이식

   

광고/제휴 문의  |  개인정보 보호정책  |  이메일 무단 수집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