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14일(수)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번 찾기  |  사이트 맵

베스트 게시물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대회갑니다
대회평가하기
인기훈련일지
훈련정보공유
연예계 이슈
영화산책
추천 맛집
축제 일정
음악감상실
풍경과 미술관
잡학사전
웃음한마당
유머.엽기
성인 유머
이미지 유머
좋은생각
경매 이벤트
이달의 이벤트
FUN GAME
펜팔
거시기 수술 추천수 :
8

등록자 자전거사랑 등록일 2013-02-14 22:45:42 조회수 1968
태어날 때 해주는 것보다 초등학교 때 해주는 것이 낫다는 그 당시의 여론에 따라 늦추고 늦추던 큰놈 고추 수술을 해주었다.

수술 날짜를 예약하고 나서부터 마취주사를 엉덩이에 맞는지 고추에 맞는지에 대해 걱정이 태산 같았던 큰놈에게 “걱정 하지마 엉덩이에 하니깐…”하고

안심을 시켰다.

수술을 마치고 집에 온 오빠의 이상한 행동거지를 보고 막내딸이 엄마에게 이유를 물어본 모양이었다.

설명하기가 복잡하여 아내가 그냥…,

“응 오빠 고추 잘랐어”하고 답하자

막내딸이 오빠를 보며 한마디 했다고 한다.

“언니∼!!!!!!!”

| 부부간에 필요한 말
| 사오정의 착각

   

광고/제휴 문의  |  개인정보 보호정책  |  이메일 무단 수집 금지